안산시 행복예절관은 25일 단원청소년수련관에서 수강생 90명을 대상으로 ‘제3기’ 행복예절대학 수료식을 진행했다.

이날 수료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과 부좌현 안산 청소년재단 대표이사 등이 참석해 교육을 마친 수료생들을 축하하고, 수료증을 전달했다.

올해 9월2일부터 이달 18일까지 총 12주간 진행한 강의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전 제작한 영상을 활용해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강의는 ▲다산 정약용의 자녀교육 ▲단원 김홍도 그림 이야기 ▲우리나라 문화예절 바로 알기 등 인문학적 소양을 쌓을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안산시 행복예절관은 아동∙청소년, 성인, 다문화가정 등을 대상으로 전통예절과 문화를 알리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안산=안병선 기자 bsan@incheonilbo.com